故 최덕수 열사 분신항거일지

 

5월 17일

 

 

광주영령 추모식에서 광주항쟁성명서 제작, 낭독

 

 

5월 18일

 

10:50

현 추모비 앞에서 "광주학살 진상 규명하라!" "국정조사권 발동하라!"를 외치며 분신.

11:00

학우의 승용차로 순천향병원으로 급송

11:10
 

순천향병원 도착. 전신에 45% 3도 화상 입음. "광주항쟁은 아직도 끝나지 않았다. 광주를 잊지 말자"라고 계속 당부함.

13:00

응급처치후 3층 중환자실로 옮김.

13:40

대운동장에서 운영위원회 긴급 소집. 축제 무기한 연기 결정.

15:20
 

대운동장에서 재학생 2백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비상총회 개최. 병원과 교내에서 최학우 분신에 따른 철야농성을 갖고 앞으로의 대책을 강구하기로 결정. 민가협 어머니 방문.

16:50

200여명의 학생 "덕수 뜻 계승하여 군사독재 타도하자"며 치대앞으로 진출.

17:20

최학우 순천향병원에서 한강성심병원으로 옮김

19:00
 

인문대 강의실과 학생회관에서 100여명의 학생이 덕수학우의 뜻을 따라 광주학살 진상규명을 요구하며 철야농성에 들어감.

19:15

최덕수 학우 한강성심병원에 도착. 양캠퍼스 160여명 병원앞 주차장에서 철야농성.

19:30

어머니를 비롯한 가족 5명 병원에 도착.

22:30

'최덕수 분신 대책위원회'구성 및 대책 논의

 

 

5월 19일

 

12:20

 

'최덕수 동지 정신계승 1차 실천대회'가 천안캠퍼스 시계탑 앞에서 200여명의 학우가 모인 가운데 개최(카톨릭농민회, 충청지역 노동조합협의회 관계자 방문연설)한 후 인문학관, 학생회관에서 100여명 철야농성.

 

 

5월 20일

 

15:20

양캠퍼스 '병원현장 대책위원회'구성. 병원 경비 및 대외홍보 작업 전개.

16:00

서울캠퍼스 대동제 무기한 연기.

16:45
 

김종백 주치의 "불기운이 기도를 거쳐 허파로 들어가 현재로선 낙관도 비관도 할 수 없다"고 밝힘.

19:50

최학우 "투쟁은 선택적이고 비판적으로 하라"고 당부.

 

 

5월 21일

 

09:00

최학우 방사선 치료 받음.

13:10
 

교직원 출퇴근 버스로 서울 병원으로 가던 분신대책위원회(천안)임직원등 11명 천안 톨게이트에서 천안경찰서로 연행.

15:30
 

한남캠퍼스에서 집회를 마친 120여명의 학우들이 KBS방송국 앞에서 공정보도를 촉구하며 항의 농성함(서울캠퍼스 이재신 부총학생회장 공개사과 요구 및 경과 낭독)

17:20

최학우 물대신 죽을 조금 먹음.

18:20

현장대책위 임원 일부교체. 위원장 천안으로 내려감. 새로운 지도부 결성.

23:10

최학우 입술부위의 부기가 빠져 작은 소리로 말을 함.

 

 

5월 22일

 

12:30

최학우 쌀죽, 토마토를 약간 먹음. 또한 곡목을 알 수 없으나 투쟁가를 중얼거림.

13:00

천안경찰서로 연행된 대책위원회 임원진 등 11명 모두 석방.

 

 

5월 23일

 

11:00

범단국 공동대책위원회 구성(위원장 김건)

15:00

천안캠퍼스 대책위원회 구성(위원장 박상만)

 

 

5월 24일

 

11:00

최학우 악화. 특수 중환자실로 이송.

15:00
 

최학우 내시경 검사. 얼음, 방사선 치료받음. '최덕수 분신항거 계승 및 광주학살원흉 처단을 위한 범단국 1차 대동궐기대회'개최(서울).

 

 

5월 25일

 

13:00

민속극연구회(천안)의 '광주는 살아있다'가 인문학관 앞에서 공연.

14:00
 

'최덕수학형 정신계승을 위한 천대협 실천대회'가 재학생 1천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.
서울캠퍼스 2차 대중궐기대회 개최.

 

 

5월 26일

 

04:00

최학우 호흡장애. 병세악화.

04:50

최학우 부친 병원 도착.

10:00

일시 호흡중지. 기도수술후 인공호흡실시.

12:00

심장이 멈추고 호흡이 중지. 충격요법으로 심장이 다시 박동.

13:30

최덕수 학형 운명.

17:00

최학우 운명 소식을 들은 학우 수백명이 병원으로 집결.

19:00

장례준비위원회 구성(위원장 이부영)

19:25

유가족 성명서 발표

22:25

운구 위원단 구성(단장 김진호)

 

 

5월 27일

 

03:30
 

장례준비위원회는 최학우의 장례가 민주국민 5일장으로 치루어지며 장지는 망월동이라고 공식 발표.

11:20

최학우 유해 한강성심병원 출발.

13:00
 

최덕수 학우 유해 서울캠퍼스 도착. 학생회관 301호 여학생휴게실에 빈소설치.
천안캠퍼스 대운동장에서 1500여명 '최덕수 열사 1차 추모대회'거행.

13:50

서울캠퍼스 2000여명 노천마당에서 '최덕수열사 1차 추모대회'거행.

16:30

천안학우들 버스 12대에 분승 한남캠퍼스로 향함.

19:00

장례위원회 구성(위원장 문익환)

 

 

5월 28일

 

11:20

서울캠퍼스 '최덕수 열사 2차 추모대회'가 노천마당에서 1천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

 

 

5월 29일

 

17:00
 

'최덕수열사 투쟁계승 및 광주학살 원흉처단 범국민대회'가 문리대 대운동장에서 15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. 이후 횃불시위 전개.

 

 

5월 30일

 

08:00
 

서울캠퍼스 노천마당에서 각계인사 1백여명과 학생 3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'민중해방열사 故 최덕수 민주국민장'거행

12:20

'최덕수열사 2차 추모집회'가 천안캠퍼스 대운동장에서 4백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림.

15:00

총학생회 1만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천안캠퍼스 인문학관 앞에서 노제 갖음.

16:20

오룡성당 입구에서 1천여명이 모인 가운데 천안시내 노제 갖음.

19:55

모교인 배영고등학교 교정에서 정주시민, 후배 등 2천여명이 감가한 가운데 노제 거행.

22:20

광주도청 분수대에서 '故 최덕수열사 광주노제'가 시민, 학생 등 3만여명이 모인 가운데 진행.

23:45

망월동 묘역 도착.

23:59
 

'5·18희생자 제 3묘역'에 각계 인사, 시민, 학생 등 5백여명이 지켜보는 가운데 故 최덕수 열사 안장.